메뉴 건너뛰기

2009.03.14 01:35

삼월의 바람 속에

조회 수 1560 추천 수 0 댓글 2






||0||0
삼월의 바람 속에

이해인  


어디선지 몰래 숨어들어 온
근심, 걱정 때문에
겨우내 몸살이 심했습니다

흰 눈이 채 녹지 않은
내 마음의 산기슭에도
꽃 한 송이 피워 내려고
바람은 이토록 오래 부는 것입니까

삼월의 바람 속에
보이지 않게 꽃을 피우는
당신이 계시기에
아직은 시린 햇볕으로
희망을 짜는
나의 오늘

당신을 만나는 길엔
늘상
바람이 많이 불었습니다
살아 있기에 바람이 좋고
바람이 좋아 살아 있는 세상

혼자서 길을 가다 보면
보이지 않게 나를 흔드는
당신이 계시기에
나는 먼데서도
잠들 수 없는 삼월의 바람
어둠의 벼랑 끝에서도
노래로 일어서는 삼월의 바람입니다


  1. 다시 가고푼 바람섬 3 file
    fairfax/안희용
    2009-03-17   조회수 1599  
  2. 한반도지도보기 4 file
    입술바위/강태주
    2009-03-16   조회수 1904  
  3. 데비폭포(Devi’s Fall) 3 file
    마리오/김광식
    2009-03-16   조회수 1316  
  4. 산방산 4 file
    섬지기/임경팔
    2009-03-15   조회수 1435  
  5. 방화대교 일몰 6 file
    fairfax/안희용
    2009-03-15   조회수 1179  
  6. 섬에서 일출 6 file
    ok/윤인용
    2009-03-15   조회수 1463  
  7. 영흥도 일출 7 file
    ok/윤인용
    2009-03-15   조회수 1977  
  8. 삼월의 바람 속에 2 file
    안토니오/정성민
    2009-03-14   조회수 1560  
  9. 풍경 1 file
    안토니오/정성민
    2009-03-14   조회수 1440  
  10. 바람섬 3 file
    으악새/강종민
    2009-03-13   조회수 150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48 249 250 251 252 253 254 255 256 257 Next
/ 257
위로